컨텐츠 바로가기

News & 고객센터

보기
제목 닥스메디-사과나무의료재단, SCI급 국제학술지 Cells 논문 게재
작성자 닥스메디 등록일 2022.3.28 조회수 66633

닥스메디-사과나무의료재단, SCI급 국제학술지 Cells 논문 게재





[보건뉴스] 우리 몸 곳곳의 점막은 외부 물질을 차단하는데, 점막의 경계가 허물어지면 다양한 염증반응이 일어난다. 특히 장점막의 상피세포 경계막이 손상되면 세균 등 각종 외부 물질이 내부로 침투하여 각종 면역질환을 일으키는데, 이를 장누수증후군(leaky gut syndrome)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최근 사과나무의료재단(이사장 김혜성)과 닥스메디(연구소장 황인성)는 장점막보다 치주낭(periodontal pocket)의 잇몸(gum)을 통해 세균의 유입이 훨씬 더 쉽게 일어나는 것에 주목하고, 장누수(leaky gut)에서 착안한 잇몸누수(leaky gum)의 개념을 도입해 학술적으로 고증함으로써 입속세균이 우리 몸의 건강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한 요인 중 하나임을 밝혔다.

우리 몸을 외부와 연결하는 구강은 호흡과 음식을 통해 산소와 영양소를 공급하는 통로이기도 하지만, 노출된 만큼 방어에도 취약하고 입속세균이 서식하기 좋은 환경을 제공하기도 한다. 입속세균은 손상된 잇몸의 점막을 통해 혈관으로 침투해 전신을 돌아다니며 암, 치매, 염증 등 각종 질환을 일으킬 수 있는데, 이번 논문에서는 유해 세균의 주된 침투 경로로 치주낭을 구성하는 치은구(gingival sulcus)과 결합상피(junctional epithelium)를 지목했으며 이들의 해부학적, 구조적 기능을 피부, 장점막과 함께 비교 고찰했다.

황인성 연구소장은 "이번 논문은 입속세균이 유발하는 각종 질환에 대한 학술연구를 체계적으로 고증하고자 노력한 결과이며, 구강의 건강뿐만 아니라 전신의 건강을 위해 입속세균 관리의 중요성을 주장해온 사과나무의료재단과 구강의 마이크로바이옴과 전신 건강의 연관성을 연구하고 있는 닥스메디에게 중요한 하나의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번 연구는 SCI급 국제 학술지 Cells (IF = 6.6)에 'Leaky Gum: The Revisited Origin of Systemic Diseases (잇몸누수: 전신질환 요인의 재발견)란 제목으로 게재됐다.